양천구, 위법건축물 행정조치 강화에 나선다

현장조사 여부 결정에 항공사진 판독 결과 이용

주차신문 | 기사입력 2020/03/17 [11:45]
뉴스2
양천구, 위법건축물 행정조치 강화에 나선다
현장조사 여부 결정에 항공사진 판독 결과 이용
기사입력: 2020/03/17 [11:45] ⓒ 주차신문
주차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양천구(구청장 김수영)가 오는 4월부터 위법건축물에 대한 현장조사 및 행정조치 강화에 나선다다. 양천구는 오는 4월부터 7월까지 무허가 건축물 정비를 통해 주택관리 업무 효율성 을 높이고자 서울시에서 촬영한 항공사진 판독 결과를 토대로 현장 조사에 나선 뒤 위법 건축물임이 확인되면 적절한 행정조치를 실시한다고 전했다.

 

조사대상은 2019년 서울시 항공촬영 사진 판독 결과 허가나 신고 없이 무단으로 신축증축개축하는 등 위반행위를 한 것으로 추정되는 3,426건의 건축물이다. 담당 공무원이 건축물의 소유자구조면적용도 등에 대해 상세히 조사하여 건축법을 위반한 건축물이 확인되면 자진철거명령 등 행정조치를 실시하고, 미 이행시 이행강제금을 부과하게 된다.

 

특히, 2019423일 공포시행된 개정 건축법에 따라 이행강제금 감경 대상건축물 면적 기준 축소, 부과 횟수 5회 제한 조항의 폐지 등으로 이행강제금 부과 관련 규정이 대폭 강화되어 보다 강력한 행정조치가 가능해졌다.

 

양천구 관계자는 위법건축물에 대한 철저한 조사와 신속한 후속 조치로 건전 한 건축문화를 일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김기수 기자

ⓒ 주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