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맞아 전국 548개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차 허용

18일부터 27일까지, 최대 2시간…허용 구간 외 불법 주정차는 단속강화

서울아파트신문 | 기사입력 2020/01/17 [14:50]
주차장&세차장
설 맞아 전국 548개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차 허용
18일부터 27일까지, 최대 2시간…허용 구간 외 불법 주정차는 단속강화
기사입력: 2020/01/17 [14:50] ⓒ 주차신문
서울아파트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설 명절을 맞아 전국 548개 전통시장 주변 도로에 주차가 허용된다. 사진은 지난해 1월 설 명절 기간 전후로 주차가 허용되었던 서울 광장시장 앞 주차 구역. (사진=연합뉴스)  © 서울아파트신문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이해 서울 경동시장
, 부산 서원시장, 수원 화서시장 등 전국 548개 전통시장 주변도로의 주차가 허용된다.

 

행정안전부와 경찰청은 설 맞이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와 내수 진작을 위해 18일부터 27일까지 열흘 간 최대 2시간까지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차를 허용한다고 밝혔다. 주차 허용 대상 전통시장은 연중 상시주차가 허용되는 전통시장 167개소와 시장상인회 의견을 수렴한 후 지방자치단체와 경찰청이 도로여건 등을 고려해 한시적으로 선정한 381개소다.

 

한편 소화전으로부터 5m이내와 교차로 모퉁이, 버스정류소 10m이내, 횡단보도 등 허용 구간 외 불법 주정차에 대해서는 단속이 강화된다.

 

행안부와 경찰청은 주차허용으로 인한 무질서와 교통혼잡을 피하기 위해 경찰 순찰인력을 강화하고 자치단체·상인회 주차요원을 현장에 배치할 계획이다.

 

고규창 행안부 지방재정경제실장은 전통시장 주변도로 주차 허용으로 전통시장 이용이 편리해져 시장 매출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이어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사랑상품권 발행, 전통시장 야시장 및 골목상권 활성화 등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대책을 지자체와 함께 발굴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김기수 기자

ⓒ 주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