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건설
“2019 공공건축 컨퍼런스” 개최
29일(금)부터 12월 6일(금)까지, 서울도시건축전시관에서
기사입력: 2019/11/28 [12:36] ⓒ 서울아파트신문
서울아파트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서울아파트신문

학교, 도서관, 파출소 등 우리 생활 속 공공건축을 좋은 건축으로 탈바꿈하기 위한 “2019 공공건축 컨퍼런스가 개최된다.

 

국가건축정책위원회(위원장 승효상)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공공건축 혁신에 대한 대국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2019 공공건축 컨퍼런스를 서울도시건축전시관에서 20191129()부터 126()까지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는 公共건축이 말하다!”라는 부제로 기획되었으며, 공공건축과 공공공간이 바뀌면 국민의 삶이 어떻게 바뀌는지 보여줄 수 있는 우수 공공건축 사례를 전시한다.

 

또한, 범정부협의체와 공공건축특별법세미나를 개최하여 그간의 공공건축 디자인 개선 관련 범정부 차원의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공공건축특별법 제정 등 향후 국가 건축정책이 나아갈 방향에 대하여 논의할 계획이다.

 

개막식은 1129940분부터 B3F 비움홀에서 개최하며, 간이 음악회 형식*으로 국가건축정책위원장·국토교통부장관·건축도시공간연구소장 등 주요 인사들이 컨퍼런스의 시작을 함께한다.

 

개막식 직후에는 B2F 서울아카이브에서 관계부처로 구성된 공공건축 디자인 개선 범정부협의체전체회의를 개최하여 그간 범정부협의체 운영 성과와 향후 추진계획을 논의할 계획이다. 또한, 현재 국회에 계류 중인 공공건축특별법제정안 입법취지 등에 대하여 전문가와 일반국민들이 함께 논의하는 공공건축특별법토론회를 112913B2F 서울아카이브에서 개최한다.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은 정부는 좋은 공공건축을 통해 국민의 행복한 삶을 보장할 책임이 있다면서, “이를 위해 국가건축정책위원회, 관계부처와 함께 공공건축 관련 정책을 더욱 정교히 다듬겠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도 좋은 공공건축을 위한 다양한 방안이 논의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기수 기자

 

ⓒ 서울아파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